NaEm

나엠(NA EM)은 한국 최초의 플라멩꼬 깐따오라(Cantaora)로.스페인 세비야 지방의 Fundacion Cristina heeren에서 공부를 하였다. 스페인 유학을 가기 전부터 독특한 보이스와 카리스마를 지닌 월드뮤직 가수로서 라틴음악을 노래했던 그녀는 플라멩꼬를 만나 자신만의 새로운 세계를 구축하기 시작했다. 그리고 이제 판소리와의 접목도 고민하고 있다. 

아마  누구도 걷지 못한 새로운 길을 찾을 것이다,

NA EM is Korea's first flamenco cantaora. She studied at the Fundacion Cristina heeren in Seville, Spain. Prior to studying in Spain, she began singing Latin music as a world music singer with a unique voice and charisma, met with Flamenco and started building her own new world. And now she is also pursuing the connection with Korean traditional music Pansori. Maybe she will find a new way that no one can walk.