Singer
Jia

The multitalented Jia Lee takes her next step as a singer/songwriter building on her five previously released digital singles, which includes a Korean soap dramasoundtrack.  She now tells her story, singing her own songs.   Jia shares this, her first solo album, with the world, for those seeking something different.  She wrote the lyrics, composed the music, designed the album cover, and contributed to the engineering and mastering of the session recordings. ‘The Road Not Taken” borrows the sentiments from the poem of the same title, written by the American poet Robert Frost over 100 years ago.  It reminds us of the challenge of making choices. Two roads diverged in a yellow wood,And sorry I could not travel both  Faced with a similar choice, Jia knew her only path forward was ‘the less traveled path’. I took the one less traveled by, And that has made all the difference.  That difference is heard in the profound and fantastic atmosphere she has created by mixing Eastern music, Western music, and percussion instruments from the Middle East.  You can hear a mix of eastern and western music in ‘Not Allowed’ and ‘My Ocean’.  Likewise, Russian folk songs and Celtic music inspired ‘Lullaby’ and ‘Glass Wall’.  Even the sounds of 1970’s Korean pop songs have been woven into ‘How Are You, My Dear’ and ‘The Night Sky’.  If that was not enough, she has used her crystal clear voice to deliver the contemporary sounding pop-ballad ‘Show Your Love’ and a light jazz melody ‘Come to Me’.  Through it all you will hear the unmistakable voice; one that evokes the sound of glass beads chinking or the sound of falling raindrops.

​​

 이지아가 싱어송라이터로 첫 걸음을 내딛는다. 기존에 가명으로 5곡의 디지털싱글과 1곡의 OST를 가창한 이지아는 그 동안 자신만의 이야기를 하고 싶다는 갈증을 느껴오다 본인의 경험을 살려 직접 작사, 작곡에 도전했고 그 결과 첫 번째 정규앨범인 ‘The Road Not Taken’이 세상에 태어났다. 특히, 이번 앨범에서는 전곡을 작사, 작곡하고 자켓 디자인도 직접함은 물론 프로듀싱에도 일부 참여하는 등 열정을 불태운 것으로 알려진다.  미국 시인 Robert Frost의 시의 제목이기도 한 ‘The Road Not Taken’을 앨범 타이틀로 삼은 것은 그녀가 그 동안 타인의 곡만을 불러왔던 것과 달리 자신이 직접 작사, 작곡한 노래를 부른다는 의미인 동시에 기존의 대중가요와는 다소 다른 새로운 음악적 시도를 했다는 것을 의미한다. 9곡의 수록곡 중 6곡에 중동 타악기를 가미해 앨범 전체적으로 독특한 분위기를 풍긴다. 타이틀인 ‘Not Allowed’와 ‘나의 바다’는 동서양이 어우러져 오묘한 느낌이 드는 곡이며, ‘Lullaby’는 러시아 민요, ‘Glass Wall’은 켈틱음악, ‘Your Second Priority’는 탱고에서 영감을 받아 만들어졌고, ‘그댄 어떤가요,’  ‘어릴적 올려다본 밤하늘엔’은 70년대 인디의 향수를 불러일으킨다.​​ 여기에 팝 발라드 ‘Show your love’와 가벼운 재즈풍의 ‘내게로’를 수록하여 대중성도 놓치지 않기 위해 노력했다. 싱어송라이터 이지아의 이번 앨범은 다양한 장르를 오가는 재미와 맑고 청아한 목소리가 독특한 음악을 만나 때로는 구슬이 부딪히는, 때로는 빗방울이 떨어지는 듯한 청량함을 줄 것이다.